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거제도'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01.10 날씬한 펭귄들이 부러워!


살을 에는 겨울바다에 풍덩

오늘 무지 추웠습니다. 강추위. 
이렇게 추운 날 바닷물에 들어간다면?


별 미친 짓을 다 한다 싶겠지만 그런 사람들이 많더군요.
저도 '자의 반 타의 반'으로 거제에서 열리는 행사까지 가서 찬 바닷물에 반쯤 들어가긴 했습니다만 다들 미쳤다 싶었습니다.


오늘 경남 거제에서 열린 '거제도국제펭귄수영축제'를 두고 하는 이야기입니다.
거제펭귄수영축제는 올해로 다섯 번째 열렸습니다. 올해 참가자는 외국인 200여 명을 포함해 1500명에 달합니다. 해마다 겨울바다에 몸을 맡기는 모험을 즐기는 이들이 갈수록 늘어난다겁니다.

오늘 오전 거제 옥포를 지나 고개 넘어 덕포해수욕장으로 가는 들머리서부터 자동차와 사람들이 줄을 섰습니다. 꼭 남극에 사는 펭귄들의 대행진같습디다.

오늘따라 바닷바람이 참 매서웠습니다. 옷을 벗기 겁나더군요. 개막식은 끝나고 이제 물속으로 들어갈 시간. 낮 12시. 몸 풀기에 나선 사람들이 바다를 바라보고 섰습니다.

시작소리와 함께 함성, 겨울바다에 풍덩!

저는 풍덩 하지는 않고 겨울바다에 뛰어드는 '펭귄'을 찍었습니다. 바닷물 속에 온몸을 담그지는 않았지만 펭귄들이 몸 풀 때 이미 겨울 바다에 반쯤 들어가 카메라를 들고 있었던 겁니다.
화면이 유난스럽게 떨리는 건 제 손이 제 의지와는 상관없이 참지 못하고 경련을 일으켰기 때문입니다. 또 화면이 위아래로 오르락내리락하는 건 파도가 저를 밀쳐서 그렇습니다.

저는 수영도 잘 못하는지라 날씬하고 건강한 펭귄들이 정말 부럽더군요.(몸매로야 제가 펭귄과 더 닮았을 겁니다. 목 짧고 배 나오고.)
그리고 튼튼한 심장도.

Posted by 포세이동

댓글을 달아 주세요

체크포인트 찰리와 판문점

독일 베를린 거리를 걷다 보면 2가지 신호등을 만날 수 있다. 신호등의 졸라맨 모양은 옛 서독지역, 슈퍼마리오처럼 생긴 모자 쓴 사람은 옛 동독지역이다. 같은 거리를 일직선으로 따라갔는데도 2가지 신호등을 만나기도 한다. 장벽..

금모래 은모래 낙동강

가끔 회사 동료와 8년 전 다녀온 전라도 여행 이야기를 꺼낸다. 끝없이 펼쳐진 갯벌과 청잣빛 바다가 눈에 아른거린다. 맨발로 걸었던 황톳길 촉감도 보드랍다. 고창 미당시문학관 전망대에 올라 알게 됐다. 시인이 '스물세 해 동안..

핵-석탄발전소 폐쇄와 전기요금

미세먼지 주범으로 꼽히는 노후 석탄화력발전소가 폐쇄 절차에 들어간다. 문재인 대통령이 '국가가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책임지겠다'는 공약 첫 단추를 끼운 것이다. 안전공약 중 '탈핵' 첫 이행방안 발표도 기다려진다. 대통령은 노..

꼰대와 부끄러움

“과거 이야기를 부풀리면 나를 좋게 볼 것이다? 점점 더 나를 사기꾼으로 볼 뿐이다. 너를 증명하는 것은 너의 현재다.” 인터넷에 떠도는 ‘남자 나이 마흔 넘어 착각하지 말아야 할 것들’이라는 글 중의 하나다. 몇 년 전 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