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파업'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2.03.14 힘내라! kbs mbc ytn 그리고 언론노동자여!


언론공공성 사수와 공정방송을 위한 방송3사 총파업을 지지한다.

낙하산 사장은 퇴진하고 부당징계 철회하라!


 


MBC본부에서 시작된 언론노동자들의 파업투쟁이 KBS본부와 YTN지부 등으로 확산되며 언론자유와 공정방송을 촉구하는 목소리가 전국적으로 울려퍼지고 있다. 오늘부터  MBC 지역 방송사들도 파업 동참한다고 한다. 유례가 없는 방송 3사 총파업이 벌어지고 있다. 방송 3사 노동자들은 방송이 아니라 총파업으로 공정방송 사수와 언론공공성 확보를 국민들에게 말하고 있다. 


언론노동자 동지들의 요구는 매우 정당하며, 공영방송의 복원과 민주주의 수호를 위한 국민적 요구이기도 하다. 이러한 투쟁의 기치는 어떠한 이유로도 훼손 될 수 없는 우리 시대의 과제로서 우리 경남지역 시민사회단체는 방송3사 총파업에 대한 적극적인 지지를 보낸다. 

나아가 우리는 방송3사 노동자들의 파업을 지원하기 위한 구체적인 행동방침을 마련해 공정방송 쟁취를 위한 방송3사 총파업에 대한 경남도민의 적극적 지지를 조직해 낼 것이다. 

이명박 정권의 친위 낙하산부대가 장악한 방송사 사장들은 언론노동자의 윤리와 양심을 짓밟으며 노골적인 정권홍보를 강요하는가 하면, 치졸한 핑계로서 정권에 불리한 내용과 사회적 약자들의 목소리를 축소하기에 급급했다. 

당연히 방송계 안팎에서는 권력의 언론사유화와 불공정방송에 대한 비판과 저항이 끊이지 않았다. 따라서 공정방송 쟁취의 시작은 마땅히 이들 낙하산 사장들을 사퇴시키고, 틀어 막힌 언론자유를 회복하는 일이다. 또한 저들 사장들의 방송독재 의해 부당하게 보복징계를 받고 해고까지 당한 양심 있는 언론노동자들의 지위와 권리를 회복시키는 일 또한 방송을 바로잡는 일에서 빠질 수 없는 부분이다. 




언론노동자들의 요구와 투쟁은 비단 해당 방송사 조합원을 넘어 국민들은 물론 언론사 간부층에게까지 공감을 획득하고 있다. 그럼에도 방송사의 경영진들은 반성과 대화는커녕 부당한 징계로서 노동자들을 탄압하기에 여념이 없다. 심지어 이 기회에 마치 비정규직을 늘려보자는 심산인지, 불법적인 대체인력으로 방송앵커까지 계약직으로 뽑겠다는 소리도 들린다. 이렇듯 사태를 호도하고 파국으로 내모는 방송사 경영진들에게 무엇을 기대할 수 있을지 답답하기만 하다. 

이러한 인사들을 방송사 사장에 낙하산으로 앉히는 것에서부터 문제의 책임은 정권에게 있었다. 마땅히 결자해지의 책임을 물어야 한다면 정부여당에게 물어야 할 것이고, 민주사회의 초석인 방송의 공정성을 회복하고 국민의 우려를 해소하기 위해서는 모든 정치권 또한 그 책임에서 자유로울 수 없다. 방송3사의 공동파업이 현실화 된 지금, 문제해결은 우리 사회 전체의 과제나 다름없다. 

우리 경남지역 시민사회단체는 민주주의를 사수한다는 결의로 방송언론 노동자들을 지원하고 그 투쟁을 지켜낼 것이다. 정부여당은 이미 실패한 방송장악의 야욕을 접고, 더 이상의 파국을 막기 위한 반성과 결단을 보이길 촉구한다. 그 길은 노동자와 국민으로부터 어떠한 신뢰도 받지 못하는 낙하산 사장들부터 정리하는 일일 것이다.

2012. 3. 12. 


방송3사 총파업을 지지하는 경남지역 시민사회단체 일동

가톨릭농민회 마산교구연합회, 경남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 경남여성연대, 경남여성단체연합, 경남민주언론시민연합, 경남진보연합, 민주노총 경남지역본부, 열린사회 희망연대, 전국언론노조 경남지역협의회, 전여농경남연합, 참교육을 위한 전국학부모회 경남지부, 천주교마산교구 정의평화위원회

Posted by 포세이동

댓글을 달아 주세요

체크포인트 찰리와 판문점

독일 베를린 거리를 걷다 보면 2가지 신호등을 만날 수 있다. 신호등의 졸라맨 모양은 옛 서독지역, 슈퍼마리오처럼 생긴 모자 쓴 사람은 옛 동독지역이다. 같은 거리를 일직선으로 따라갔는데도 2가지 신호등을 만나기도 한다. 장벽..

금모래 은모래 낙동강

가끔 회사 동료와 8년 전 다녀온 전라도 여행 이야기를 꺼낸다. 끝없이 펼쳐진 갯벌과 청잣빛 바다가 눈에 아른거린다. 맨발로 걸었던 황톳길 촉감도 보드랍다. 고창 미당시문학관 전망대에 올라 알게 됐다. 시인이 '스물세 해 동안..

핵-석탄발전소 폐쇄와 전기요금

미세먼지 주범으로 꼽히는 노후 석탄화력발전소가 폐쇄 절차에 들어간다. 문재인 대통령이 '국가가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책임지겠다'는 공약 첫 단추를 끼운 것이다. 안전공약 중 '탈핵' 첫 이행방안 발표도 기다려진다. 대통령은 노..

꼰대와 부끄러움

“과거 이야기를 부풀리면 나를 좋게 볼 것이다? 점점 더 나를 사기꾼으로 볼 뿐이다. 너를 증명하는 것은 너의 현재다.” 인터넷에 떠도는 ‘남자 나이 마흔 넘어 착각하지 말아야 할 것들’이라는 글 중의 하나다. 몇 년 전 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