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시국성명'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8.09.04 "뒤로가는 이명박정부 발길을 멈춰라!"

  할배는 걸걸한 목소리로 '멈춰라'라는 말로 시국성명을 읽기 시작했다.
 뭘 멈추라는 건가?

 민주노동당 노년위원회(위원장 박창균)는 4일 오전 창원시 상남동 민주노총경남도본부 강당에서 이명박 정부에 "뒤로 가는 발길을 멈춰라"라고 했다. 박창균 할배는 현 정부의 언론정책에서부터 감세정책, 종교편향, 대운하 밀어붙이기까지 조목조목  꼬집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민주노동당 노년위원회(위원장 박창균)는 4일 오전 창원시 상남동 민주노총경남도본부 강당에서 시국 성명을 발표했다.
 
- "YTN과 KBS를 장악하고 MBC마저 길들여 땡전뉴스가 아닌 땡박뉴스를 듣고 싶은가. 국민은 어두웠던 지난 시절 땡전뉴스만으로도 질린다."
 
-"촛불 집회에서 보여준 민심을 거스르고 괴상한 법을 만들어 철학 없는 질 낮은 정치를 하려는 정권, 네 이름을 이명박 독재정권이라 명명하노라."

-"걸핏하면 잃어버린 십년 타령을 해댄다. 무엇을 잃어버렸다는 말인가. 부정 부패를 못한 잃어버린 십년인가."

-"이명박이 경제를 살린다고 큰 소리 쳐 몰표를 주었다. 취임 6개월, 경제를 살렸는가. 경제를 살리기는 커녕 다시 환란을 겪을지도 모르게 생겼다."

-"촛불정국에서 안 한다고 했던 경부운하, 공기업 민영화를 변칙적 방법으로 추진함으로써 국민과 약속을 깨고 있다. 사기집단도 아니고 국민을 이렇듯 기만할 수 있는가."

강도가 셌다.  머리카락 허연 할배, 할매들이 모여 이렇게 성난 목소리를 해야 하는 세상이다.
경남도당 노년위원장 김지영 할배는 이렇게 말했다.

 "사람으로 태어나 사람답게 커서 사람답게 살다가 사람답게 죽는 것이 인간의 가치다."

그 가치를 다하겠다는 것이다. 사람답게 끝까지 살겠다는 것이다.

-"5월 거리에서 기적이 일어났다. 6-10백만 촛불집회 심지에 불은 붙인 것은 교복입은 여학생이다. 그들의 요구는 미친소 안 먹는다는 것이다. 힘의 원천은 당면한 요구였고 필요였다. 온오프라인에서 실현됐다."

그랬던 것이다. 거리를 메운 촛불이 할배들의 나섬에 힘을 보탰을 것이다.

-"아무리 늙었더라도 안주해서는 안된다. 숨막히게 하는 모순을 지양하도록 해야 한다."

그리고 선을 그었다. 누구나 명심해야 할 말이다.

-"봉건적 권위주의, 한계를 넘는 노욕을 경계하고 젊은 일꾼들에게 끊임없이 희망을 불어넣어야 한다."

Posted by 포세이동

댓글을 달아 주세요

체크포인트 찰리와 판문점

독일 베를린 거리를 걷다 보면 2가지 신호등을 만날 수 있다. 신호등의 졸라맨 모양은 옛 서독지역, 슈퍼마리오처럼 생긴 모자 쓴 사람은 옛 동독지역이다. 같은 거리를 일직선으로 따라갔는데도 2가지 신호등을 만나기도 한다. 장벽..

금모래 은모래 낙동강

가끔 회사 동료와 8년 전 다녀온 전라도 여행 이야기를 꺼낸다. 끝없이 펼쳐진 갯벌과 청잣빛 바다가 눈에 아른거린다. 맨발로 걸었던 황톳길 촉감도 보드랍다. 고창 미당시문학관 전망대에 올라 알게 됐다. 시인이 '스물세 해 동안..

핵-석탄발전소 폐쇄와 전기요금

미세먼지 주범으로 꼽히는 노후 석탄화력발전소가 폐쇄 절차에 들어간다. 문재인 대통령이 '국가가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책임지겠다'는 공약 첫 단추를 끼운 것이다. 안전공약 중 '탈핵' 첫 이행방안 발표도 기다려진다. 대통령은 노..

꼰대와 부끄러움

“과거 이야기를 부풀리면 나를 좋게 볼 것이다? 점점 더 나를 사기꾼으로 볼 뿐이다. 너를 증명하는 것은 너의 현재다.” 인터넷에 떠도는 ‘남자 나이 마흔 넘어 착각하지 말아야 할 것들’이라는 글 중의 하나다. 몇 년 전 이 ..